2021.07.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7℃
  • 구름조금강릉 30.1℃
  • 구름조금서울 32.9℃
  • 구름많음대전 31.5℃
  • 구름많음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0.4℃
  • 구름많음부산 29.6℃
  • 구름조금고창 31.5℃
  • 제주 27.5℃
  • 맑음강화 32.4℃
  • 구름많음보은 28.7℃
  • 구름조금금산 30.6℃
  • 구름많음강진군 30.2℃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28.9℃
기상청 제공

현대모비스, 지난해 친환경 분야 글로벌 특허 1천여건 획득

'2021 지속가능성보고서' 발간

URL복사

현대모비스가 지난해 획득한 글로벌 지식재산권 2천100여건 가운데 절반 가량이 친환경 분야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모비스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1 지속가능성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8일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인휠모터, 구동모듈, 수소연료전지셀, 배터리시스템의 소프트웨어 등 미래 전동화 핵심기술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1천여 건의 친환경 분야 지식재산권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여기에는 친환경 모빌리티 관련 특허와 친환경 경영 국제인증 등이 포함된다.

이러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현대모비스는 앞으로 클린 모빌리티 실현을 위한 친환경차 시스템을 고도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현대모비스는 국내 자동차 부품 기업 중에서 최초로 'RE100(재생에너지 100%)' 가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RE100은 2050년까지 기업에서 사용하는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려는 글로벌 이니셔티브다.


이에 따라 현대모비스는 국내외 생산공장과 연구소, 품질센터 등 전 사업장의 에너지 사용 현황을 파악하고, 국가별 규제와 사회환경을 검토해 RE100 이행을 위한 로드맵을 구축했다고 말했다.


이를 통해 국내외 모든 사업장에서 사용하는 전력을 2030년까지 65%, 2040까지 100% 재생에너지로 전환해 RE100 기준보다 10년 빨리 목표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현대모비스  '2021 지속가능성 보고서'>

현대모비스는 또 현재 90%가 넘는 국내외 사업장에서 ISO45001(안전보건경영시스템 국제인증)을 취득했으며 협력사와 계약 체결 시에도 친환경 시스템 전환을 독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에는 현대모비스 협력사 약 400여곳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상황을 항목별로 평가하는 '공급망 ESG 지속가능성 리스크' 진단을 실시했다.


또한 경영층으로 구성된 '컴플라이언스 위원회'를 설치해 ESG 리스크 관리와 개선 현황을 공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