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8 (월)

  • -동두천 28.6℃
  • -강릉 25.1℃
  • 맑음서울 29.2℃
  • 맑음대전 31.1℃
  • 구름조금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4.1℃
  • -고창 25.2℃
  • 제주 22.4℃
  • -강화 25.1℃
  • -보은 29.8℃
  • -금산 28.8℃
  • -강진군 25.1℃
  • -경주시 27.3℃
  • -거제 24.5℃
기상청 제공






한국지엠, 중형 SUV '이쿼녹스' 미디어에 공개

한국지엠, 중형 SUV '이쿼녹스' 미디어에 공개

미국 '가족용 SUV' 시장의 인기 제품...2,987만원~

한국지엠은 18일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중형 SUV '이쿼녹스'의 시승 및 미디어 공개행사를 개최했다. 국내에서 처음 판매되는 이쿼녹스는 미국 '가족용 SUV' 시장의 인기 제품이다. 지난해 29만 대가 판매되면서 쉐보레 브랜드의 모든 차종 중 대형 픽업트럭인 '실버라도'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이 팔린차종이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이쿼녹스는 고강성 경량 차체가 제공하는 탁월한 퍼포먼스와 최첨단 능동 안전 시스템, 뛰어난 연비 효율을 가진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이쿼녹스는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절기인 '춘분', '추분'을 뜻하는 단어다. 이름대로 차량 설계 단계에서부터 균형에 초점을 맞추고 SUV의 역동성과 세단의 안락함, 디젤 엔진의 신뢰감 있는 출력과 효율적 연비 등이 최적의 균형을 이루도록 개발됐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이쿼녹스는 인장강도 1천㎫(1㎫은 단위면적 1㎠당 10㎏의 하중을 견디는 강도) 이상의 기가스틸 20%를 포함해 차체의 82% 이상에 고장력·초고장력 강판을 사용했다. 그러면서도 스마트 엔지니어링 등으로 차체 하중을 줄여 이전 세대보다 180㎏ 가벼우면서도 22% 이상 높은 차체 강성을 실현했다고 한국지엠은 밝혔다. 한국지엠 차량개발본부 조환철 차장은 "이쿼녹스의 고강성 경량 차체는 충돌사고 충격 에너지를 분산하고 승객들을 안전하게 보호할 뿐 아니라, 엔진과 브레이크의 중량 부담을 줄여 차량의 전반적인 운동성능과 연비 향상에 기여한다"고 말했다. 실제 이쿼녹스는 미국 신차평가프로그램의 안전성 종합평가 부문에서 최고등급인 별 다섯 개를 받았다. 또 요소수 방식의 첨단 배출가스 제어시스템을 탑재한 1.6ℓ CDTi 친환경 디젤 엔진은 136마력의 최대 출력과 32.6㎏·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디트로이트 워렌기술연구소의 풍동시험 시설에서 500시간 이상의 극한 테스트를 거쳐 완성된 이쿼녹스의 공기역학 디자인은 날렵한 인상과 함께 이전 세대에 비해 10% 이상 줄어든 공기 저항으로 연비 개선에 기여한다는 설명이다. 또 동급 최초로 탑재된 에어로셔터는 고속주행 시 그릴을 닫아 전면부 공기저항을 저감하며, 기본사양으로 탑재된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과 함께 뛰어난 연비(고속연비 14.9㎞/ℓ, 복합연비 13.3㎞/ℓ)를 실현했다고 한국지엠은 밝혔다. 이 밖에 제너럴 모터스(GM)의 특허기술인 햅틱 시트(무소음 진동 경고시스템), 시티 브레이킹 시스템, 전방충돌 경고시스템, 전방 거리감지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차선이탈 경고·차선유지 보조시스템, 사각지대 경고시스템, 후측방 경고시스템 등 최첨단 능동안전 시스템을 기본사양으로 장착했다. 다만 동급의 국내 경쟁 차종에 비해 비싼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이쿼녹스의 가격은 트림(등급)에 따라 ▲ LS 2천987만원 ▲ LT 3천451만원 ▲ 프리미어 3천892만원이며, 전자식 사륜구동(AWD) 시스템은 여기에 200만원씩이 추가된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옵션으로 돈을 더 주고 편의사양을 추가하도록 하는 대신, 사륜구동(AWD)을 제외한 모든 사양을 기본으로 탑재하면서 가격이 올라가게 된 것"이라며 "실제 동급 사양을 갖춘 모델과 비교하면 가격이 거의 비슷하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