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6℃
  • 구름많음강릉 21.9℃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5.2℃
  • 구름조금대구 22.4℃
  • 울산 21.2℃
  • 흐림광주 23.3℃
  • 부산 21.6℃
  • 흐림고창 23.3℃
  • 천둥번개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3.4℃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국산차

전체기사 보기

현대모비스, ‘3대 기술 확보’로 미래車 핵심부문 선점 박차

현대모비스가 미래차 기술 확보를 위해 독자 기술개발과 선도업체 투자에 이어 해외 벤처펀드에 출자하는 3대 전략을 펼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2일 미국 실리콘밸리 요소기술 전문 테크펀드인 ACVC파트너스와 MOTUS벤처스에 2천만달러(약 250억원)를 출자한다고 밝혔다. ACVC파트너스와 MOTUS벤처스는 주로 차세대 센서, 생체인식, 로보틱스 분야의 북미지역 스타트업들을 발굴했다. 당장 상용화는 어려워도 유망기술로 손꼽히는 분야다. 현대모비스는 이들 테크펀드가 대학 연구소와 리서치 기관의 유망 기술을 초기에 발굴하는 안목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투자 기업들과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전했다. 현대모비스는 초기 단계부터 스타트업과 협업 가능한 생태계를 조성하고 기술이 고도화되면 대규모 지분투자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처럼 간접투자는 VC펀드의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방식이다. 현대모비스는 VC펀드 출자를 통해 미래차 요소기술을 보유한 해외 스타트업을 중장기적으로 발굴하고 육성할 예정이다. 그동안 현대모비스는 매년 1조원 규모 연구개발비를 투자해 마북기술연구소와 해외 연구소 4곳을 중심으로 독자 기술확보에 주력했다. 전량 수입하던 레이더 센서를 2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아름다운 동행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