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9 (금)

  • 흐림동두천 10.7℃
  • 구름많음강릉 9.1℃
  • 흐림서울 14.4℃
  • 흐림대전 13.5℃
  • 구름많음대구 10.8℃
  • 울산 8.8℃
  • 흐림광주 14.8℃
  • 흐림부산 10.5℃
  • 맑음고창 11.4℃
  • 제주 13.7℃
  • 구름많음강화 12.4℃
  • 흐림보은 11.8℃
  • 흐림금산 12.3℃
  • 흐림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9.2℃
  • 흐림거제 11.5℃
기상청 제공

중고차

케이카, 4월 중고 디젤∙가솔린 차종 하락세 전망

URL복사

고유가 지속에 소비자들의 심리가 위축되면서 이른바 ‘기름차’(디젤∙가솔린 차종) 시세가 약세를 보일 전망이다.

 

4일 직영중고차 K Car(케이카)는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유통되는 출시 12년 이내 740여개 모델을 대상으로 평균 시세를 분석한 결과, 4월 휘발유와 경유 차종 시세가 하락세를 보이며, 특정 모델의 경우 최대 7%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유가 상승에 따른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인해 경유를 중심으로 유가가 가파르게 상승하며 중대형 등 연비가 낮은 차종에 대한 선호도가 감소했다.

 

여기에 3월부터 본격화된 경유 가격 급등으로 인해 경유차 비선호 현상이 심화되는 분위기다.

평소 경유 차량은 휘발유 차량보다 연비가 좋고 유지비가 적게 든다는 장점으로 인해 선호하는 수요가 있었지만, 최근 들어 경유 가격이 휘발유 가격에 맞먹는 수준으로 치솟았기 때문이다. 

 

실제 국산과 수입 브랜드를 모두 통틀어 비교했을 때 하락폭이 높은 상위 10개 차종의 평균 시세 감소율은 경유 3.8%, 휘발유 3.4%로 경유 차종의 하락폭이 더 크게 나타났다.

 

4월 전망에서 가장 많이 시세가 하락한 차종 역시 경유차로, 경유 전용으로 출시된 BMW X1 (E84)이 전월 대비 7.6% 감소가 예상된다.


뒤를 이어 휘발유와 경유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된 중형 세단 BMW 5시리즈(F10)를 비교해 봐도 경유 모델은 5.2%, 휘발유 모델은 4.6%가 전월 대비 감소할 것으로 전망돼 경유 모델이 더 약세를 보이고 있다.

 

[케이카  4월 전기차 시세] 

 

모델

4월 시세

3월 시세

전월 대비 증감

기아

EV6

5,155

4,924

4.7%

벤츠

EQC N293

6,633

6,483

2.3%

르노

조에

2,550

2,500

2.0%

현대

아이오닉 5

5,006

4,956

1.0%

쉐보레

볼트 EV

2,539

2,518

0.9%

테슬라

모델 S

9,150

9,125

0.3%

테슬라

모델 3

5,728

5,744

-0.3%

현대

코나 일렉트릭

2,844

2,881

-1.3%

(시세 단위만원)

반면 4월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 등 친환경차의 시세는 보합세 또는 소폭 상승이 예상된다.

하이브리드 차종은 3개월 연속 상승했지만 전월 대비 상승폭이 0.1%~0.3% 정도로 낮은 수준을 보였다. 전기차는 전월 대비 4월 시세가 0.3% 상승 수준이다.

 

박상일 케이카 PM팀장은 “최근 유가가 빠르게 오르고, 특히 3월 들어 디젤 가격 상승세가 가파르다 보니 중대형 차량 중심으로 휘발유와 디젤 차량의 약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이런 영향으로 ‘중고차 시장 성수기’인 3월에 오히려 일부 차종의 판매 소요기간이 늘어나는 등 시장의 심리가 전반적으로 위축되는 모습이 나타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