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6 (일)

  • 구름조금동두천 20.2℃
  • 흐림강릉 18.3℃
  • 구름많음서울 21.3℃
  • 구름많음대전 21.0℃
  • 흐림대구 19.6℃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22.4℃
  • 구름많음부산 21.5℃
  • 구름많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1.0℃
  • 구름많음보은 19.0℃
  • 구름많음금산 19.6℃
  • 구름많음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일반뉴스

일본 불매운동에도 렉서스는 독주…누적 판매 1만대 돌파

일본차 5개 브랜드 판매량 1,103대…전년 동기 대비 59.8%↓

지난 9월 일본차 판매가 일본 경제보복으로 촉발된 불매운동 여파로 큰 폭으로 줄어든 가운데 렉서스만 지난해 동기 대비 판매량이 늘었다. 누적판매도 1만대를 돌파하며 메르세데스-벤츠, BMW에 이어 업계 3위 자리를 지켰다.

4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 9월 토요타·렉서스·혼다·닛산·인피니티 등 일본차 5개 브랜드의 판매량은 1,103대로 전년 동기 대비 59.8% 급감했다.

일본 불매운동이 본격화된 지난 7월에는 2,674대로 전년 동기 17.2%, 8월에는 1,398대로 56.9% 줄어든 데 이어 9월에는 감소폭이 더 커졌다.

브랜드별로는 철수설이 불거졌던 닛산이 46대 판매돼 전년 동기 대비 감소폭(87.2%)이 가장 컸고, 혼다도 82.2% 판매가 줄었다. 토요타와 인티니티도 각각 61.9%, 69.2% 판매가 급감했다. 올해 9월까지의 누적 판매도 2만8,657대로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6.1% 감소했다.

이런 가운데 토요타 고급 브랜드 렉서스는 판매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불매운동 여파에도 끄떡없는 모습이다.

렉서스는 9월 469대를 판매, 전월 대비로는 22.2%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 대비로는 49.8% 성장했다. 이를 바탕으로 9월까지 누적 판매량은 1만426대를 기록해 1만대 클럽을 달성했다. 수입차 시장에서 벤츠(5만4,908대), BMW(3만261대)에 이은 3위 기록이다.

렉서스의 고공행진은 주력모델 'ES300h'의 인기 덕분이다. ES300h는 9월까지 누적 6,284대 팔리며 올해 수입차 누적 베스트셀링카 3위를 기록하고 있다. 렉서스 전체 판매량의 60.3%의 비중을 차지하는 수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