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8 (화)

  • -동두천 12.3℃
  • -강릉 18.6℃
  • 맑음서울 13.5℃
  • 흐림대전 13.2℃
  • 구름조금대구 16.8℃
  • 구름조금울산 18.3℃
  • 구름조금광주 13.5℃
  • 박무부산 18.3℃
  • -고창 12.2℃
  • 흐림제주 15.9℃
  • -강화 15.3℃
  • -보은 13.9℃
  • -금산 12.7℃
  • -강진군 14.3℃
  • -경주시 16.8℃
  • -거제 17.7℃
기상청 제공

현대차 고성능 N 전 라인업, 獨 24시 내구레이스 참가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차량 'N 라인업'이 가혹한 주행 환경으로 알려진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 총출동한다.

현대차는 내달 20일부터 23일까지 열리는 '2019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 'i30 N TCR', '벨로스터 N TCR', 'i30 패스트백 N'을 투입한다고 27일 밝혔다.

뉘르부르크링 서킷은 73개의 코너로 구성된 총 길이 약 25㎞의 코스로, 좁은 도로 폭과 큰 고저 차, 다양한 급커브 등 가혹한 주행 환경으로 인해 '녹색지옥'이라고 불린다.

레이스 순위는 24시간 동안 총 주행 거리를 측정하는 방식으로 정해지며, 혹독한 주행 조건을 오랜 시간 동안 견딜 수 있는 고품질의 가속·선회 성능과 내구성 확보 여부가 경기 결과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현대차는 2016년 해당 레이스에 i30 개조 차량으로 데뷔해 전체 차량 중 90위를 기록하고, 2017년에는 i30 N으로 50위를 차지하는 등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해 5월 진행된 경기에서는 i30 N TCR 2대를 출전시켜 역대 최고 성적인 종합순위 35위와 58위로 완주한 바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3년 연속 출전으로 얻은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최고의 퍼포먼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성능 N은 레이스 트랙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운전의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현대차 자체 개발한 고성능 브랜드다.

현대차의 글로벌 연구개발(R&D)센터가 위치한 남양과 현대차 주행성능 테스트 센터가 있는 뉘르부르크링의 영문 머리글자를 따서 이름 지어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