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6 (화)

  • -동두천 -5.7℃
  • -강릉 -3.2℃
  • 맑음서울 -7.0℃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2.3℃
  • 구름많음광주 -3.6℃
  • 맑음부산 -0.4℃
  • -고창 -5.2℃
  • 제주 -1.2℃
  • -강화 -6.6℃
  • -보은 -6.0℃
  • -금산 -4.7℃
  • -강진군 -3.2℃
  • -경주시 -3.1℃
  • -거제 -0.2℃
기상청 제공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 젊은 과학자들에 연구비 지원

엤-오일이 설립한 공익재단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 (이사장: 오명)은 6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제7회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 시상식을 열고, 수학∙물리학∙화학∙생물학∙지구과학 5개 기초과학 분야에서 선정된 젊은 과학자 9명에게 연구지원금 2억3,500만원을 전달했다.  

대상에는 ▲수학 분야:유체 편미분 방정식의 해법을 연구한 양효선 박사(이화여대) ▲화학 분야:유기합성 및 반응개발 분야 연구를 인정받은 신광민 박사(한국과학기술원) ▲생물학 분야: 생분해성 폴리에스터를 합성하는 미생물 대사 작용을 연구한 최소영 박사(한국과학기술원) ▲지구과학 분야: 자연재해 피해 탐지를 위한 기초원천기술을 연구한 정정교 박사(서울대)를 선정하여 각 4천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했다.

또한 우수상에는 김보란 박사(수학, 이화여대), 황지섭 박사(물리학, 한양대), 차원영 박사(화학, 연세대), 박진성 박사(생물학, 한국과학기술원), 최우석 박사(지구과학, 서울대)를 선정해 각 1천 500만원전달했다.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 오명 이사장(왼쪽)이 물리학 분야 우수상 수상자인 황지섭 박사(한양대)에게 상금과 상패를 전달하고 있다.>

<에쓰-오일 류열 사장(왼쪽)이 화학 분야 대상 수상자인 신광민 박사(한국과학기술원)에게 상금과 상패를 전달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