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4 (토)

  • 흐림동두천 3.5℃
  • 맑음강릉 8.6℃
  • 구름많음서울 3.7℃
  • 박무대전 6.4℃
  • 흐림대구 5.0℃
  • 흐림울산 9.3℃
  • 박무광주 10.9℃
  • 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13.3℃
  • 구름많음제주 17.8℃
  • 흐림강화 3.7℃
  • 구름많음보은 3.5℃
  • 흐림금산 4.6℃
  • 구름많음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5.9℃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람보르기니, 신차 2종 국내 최초 공개...내년 상반기 출시

세계 최초 슈퍼 SUV ‘람보르기니 우루스’, 세계에서 가장 빠른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23일, 세계 최초 슈퍼 SUV 모델인 우루스 세계에서 가장 빠른 양산차 ‘아벤타도르 SVJ’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국내 처음으로 공개된 람보르기니 우루스와 아벤타도르 SVJ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 예정이다.

 

세계 최초의 슈퍼 SUV 모델인 ‘람보르기니 우루스 강력함과 급스러움을 동시에 갖춰 운전자는 물론 동승자 모두가 즐길  있는 슈퍼 스포츠카의 역동성을 제공한다.


도심에서의 일상적인 드라이빙부터 장거리 여행시에는  편안함을, 도로와 트랙 모두에서 슈퍼 스포츠카의 짜릿한 퍼포먼스를 선사하며 어떠한 주행 환경에서도 다재다능한 오프로드 역량 발휘한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아벤타도르 SVJ  세계 900 한정 생산된다. 

 

페데리코 포스치니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영업·서비스 최고책임자 “람보르기니 우리 스스로를 형식에 얽매이지 않는 고급스러움, 미래를 만들어가는, 그리고 경험을 디자인하는 브랜드로 정의한다면서, “동급  제품과 인상적인 활동들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영감을 줌으로써 람보르기니 만의 세계를 경험할  있는 기회 꾸준히 마련해 나갈 이라 말했다.

 

<슈퍼 SUV ‘우루스’>

세계 최초의 슈퍼 SUV ‘우루스...'제로백' 3.6초, 최고속도는 305km/h


람보르기니 우루스는  4.0리터 8기통 트윈터보 미늄 엔진을 차량 앞쪽에 배치, 람보르기니 차량에 트윈터보 엔진이 탑재된  이번이 처음이다.


최고출력 650마력(hp)/6,000rpm 강력한 힘을 발휘하며, 최대 분당 회전수는 6,800rpm, 그리고 2,250rpm에서 850Nm 최대토크를 내뿜는다. 리터당 162.7마력 자랑하는 우루스는 동급 최고 수준의 파워를 자랑하며, 마력당 무게비 역시 3.38kg/hp 동급 최고 수준이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 이르는  3.6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305km/h이다. 시속 100km/h에서 정지 상태까지 제동거리는 33.7m, 뛰어난 주행 성능에 걸맞은 브레이킹 성능까지 갖췄다.

 

우루스는 8 자동변속기 사륜구동 시스템 적용, 도심  일상적인 드라이빙부터 장거리 여행시에는 최상의 편안함을, 도로와 트랙에서 슈퍼 스포츠카의 스릴 넘치는 퍼포먼스를 선사한다. 5명까지 탑승이 가능하다. 

 

<아벤타도르 SVJ’>

▶세계에서 가장 빠른 양산차12기통 슈퍼 스포츠카의 정점 아벤타도르 SVJ

 

아벤타도르 SVJ 현존하는 람보르기니 12기통 엔진 장착 모델  가장 강력한 시리즈로, 출력 770마력(hp)/8,500rpm, 그리고 6,750rpm에서 최대토크 720Nm 엄청난 성능을 발휘한다. 공차중량이 1,525kg 불과해 1.98kg/hp 마력당 무게비 제공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 도달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2.8. 최고속도는 350km/h 이상이고, 시속 100km/h에서 정지 상태에 이르는 제동거리는 30m 불과하.

 

아벤타도르 SVJ에는 한층 강화된 파워트레인 적용. 새로운 형태의 흡기 러너가 적용된 신규 티타늄 흡기 밸브, 그리고 보다 높은 플로우 계수를 위해 개선된 흡기 실린더 헤드 덕트가 특징이다. 

 

 

아벤타도르 SVJ 극한의 도로와 트랙에서 운전자와 차량 사이의 유대감을 극대화하고 가장 만족스러운 경험을 보장하기 위해 개발된 운전자 중심의 모델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