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7.0℃
  • 서울 19.0℃
  • 흐림대전 22.0℃
  • 흐림대구 21.2℃
  • 울산 19.8℃
  • 박무광주 22.1℃
  • 부산 21.1℃
  • 흐림고창 22.9℃
  • 제주 25.8℃
  • 흐림강화 19.0℃
  • 흐림보은 20.3℃
  • 흐림금산 21.7℃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전기차/하이브리드

아우디 최초 양산형 순수 전기차 ‘e-트론’ 공개

주행거리 400km, 300kW의 강력한 출력, ...사륜구동 SUV





아우디 코리아는 아우디가 브랜드 최초로 양산형 순수 전기차 모델인 ‘아우디 e-트론’을 17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아우디 e-트론 아우디 최초로 선보이는 순수 전기차 양산 모델로 100% 전기로 구동되며 일상생활에 최적화된 스포티한 풀사이즈 SUV라고 관계자는 설명했.


아우디 e-트론은 개의 강력한 전기 모터를 탑재하여 355마력(265kW) 강력한 출력을 제공하며 부스트 모드를 사용시 스포츠카에 버금가는 402마력(300kW)까지 출력을 높일 있다.


최대 토크는 591kg.m (5,800Nm), 최대 엔진 토크는 61.7 (664Nm), 최고속도는 200km/h이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드는 시간은 6.6초며 부스트 모드를 사용시 5.7초가 소요된다.


또한, 차세대 콰트로 구동 시스템인 전자식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이 뛰어난 트랙션과 주행 성능을 보장하며, 연속적 가변 제어를 통해 순식간에 액슬 구동 토크를 완벽하게 배분해 가변성, 역학 정밀함을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려준다.

 

아우디 e-트론에 장착된 95kWh 용량 배터리는 국제표준주행모드(WLTP) 400km 넘는 주행 범위를 지원한다. 이는 최대 150kW 충전 용량을 갖춘 최초의 양산차로, 150kW 고속 충전소를 이용하는 경우 전체 주행 범위를 30 이내에 충전할 있어 장거리 주행에도 탁월하다.


아우디 e-트론은 중앙에 낮게 자리잡은 배터리 위치는 스포티한 주행, 정확한 핸들링 탁월한 안정성의 핵심요소로 이를 통해 장거리 주행에 적합한 주행 거리를 제공한다.

 

더불어, 아우디 e-트론은 감속 90% 이상의 상황에서 전기 모터를 통해 에너지를 회수할 있다. 순수 전기로 구동되는 양산차 가운데 최초로 새롭게 개발된 브레이크-바이-와이어(brake-by-wire) 시스템을 도입하여 효율을 한층 높였으며 전기 모터와 통합된 에너지 회수 시스템을 통하여 최대 30% 이상의 추가 주행 거리를 확보할 있다.

  

아우디 e-트론은 아우디의 모든 풀사이즈 모델에서 기대할 있는 넉넉한 공간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고품질 소재와 정교한 기술이 만나, 프리미엄 전기 모빌리티를 경험할 있게 한다.

 

아우디 e-트론 브뤼셀에 위치한 탄소 중립 공장의 조립라인에서 생산되며 2018 유럽을 시작으로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다.


아우디는 이번 아우디 e-트론을 시작으로, 2019년에는 두번째 전기차인 아우디 e-트론 스포트백을, 2020년에는 순수 전기 컴팩트 모델을 선보이는 프리미엄 디지털 컴퍼니로서 다양한 전동화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다.


아우디 e-트론' 주요 제원

출력

300kW (부스트 사용시)

265kW (공칭)

전방: 125kW; 후방: 140kW

토크

5,800Nm (4277.9 lb-ft) ( 토크)

664Nm (489.7 lb-ft) (엔진 토크)

주행 범위

최대 400km (248.5 mi) (WLTP 기준)

0~100km/h 가속

5.7 (300kW 부스트 적용 )

6.6 (265kW 출력)

구동 시스템

전방과 후방의 전기 모터 2개를 이용한 전기 구동

치수

전장 4,901mm (16.1 ft)

전폭 1,935mm (6.3 ft)

전고 1,616mm (5.3 ft)

휠베이스

2,928mm

적재 용량

660리터 (앞쪽 트렁크 공간 60리터 포함) (2.1 cu ft))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폭스바겐 ·아우디, 장기 렌트상품 출시 폭스바겐 및 아우디 차량을 월 렌트료만으로 이용할 수있는 장기 렌트 상품을출시했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와 아우디파이낸셜서비스가 자사 처음으로 선보이는 장기 렌트 프로그램은 고객들이 저렴한 월 렌트료 납입만으로 취득세, 보험료, 자동차세 등 별도의 비용 부담 없이 폭스바겐과 아우디의 프리미엄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선진형 장기 렌트 상품이다. 낮은 초기 부담금 및 별도의 부대 비용 없이 신차로 교체를 원하는 고객 및 렌트료를 비용 처리하여 절세 혜택을 누리고 싶은 법인 고객에게 안성 맞춤이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가 제공하는 장기 렌트 상품을 이용하면 차량을 직접 구매하지 않고도 최소 36개월에서 최대 60개월까지 원하는 기간을 선택하여 매월 정액의 렌트료를 내고 차량을 대여받을 수 있다. 계약 만기 시에는 차량의 잔존 가치 지불 후 차량을 소유하거나 계약 연장을 통해 차량을 유지할 수 있다. 또는 차량을 반납하거나 인수 후 매각하여 차량을 변경할 수 있다. 이와함께폭스바겐코리아와 아우디코리아의 전국 공식 서비스센터를 통해 최고의 정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정비패키지도 제공한다. 36개월 약정 시 제조사 소모품 서비스와 보증 서비스로 구성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