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8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亞시리즈 4R 성료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가 지난 8 19~20일 양일간 일본 후지 스피드웨이에서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아시아 시리즈 제 4라운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는 유럽, 북미, 아시아의 세 대륙에서 열리는 람보르기니의 레이싱 토너먼트 대회로, 참가 선수들이 람보르기니 우라칸 LP 620-2의 동일 차종으로 경주를 펼치는 원 메이크 레이스이다.


슈퍼 트로페오 아시아 시리즈는 2012년부터 매년 상하이, 후지, 세팡 등 아시아의 주요 서킷에서 개최되고 있다.


레이스는 참가자의 드라이빙 수준에 따라 프로(Pro), 프로-아마추어(Pro-Am), 아마추어(Am)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각 대륙에서 우승을 차지한 팀은 월드 파이널 ‘람보르기니 컵’에서 최종 승자를 가리게 된다.

 

이번 슈퍼 트로페오 아시아 시리즈 제 4라운드 프로 부문에서는 케이 코졸리노 선수와 아픽 야지드 선수가 첫째 날 레이스에 이어 우승을 거머쥐었다.


프로-아마추어 부문으로는 토시유키 오치아이 선수와 다케시 마츠모토 선수가 첫 번째 레이스에서 우승을, 릭 브뢰커스 선수와 나이젤 파머 선수가 두 번째 레이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아마추어 부문에서는 한국의 황도윤 선수가 인도네시아의 앤드류 하리안토 선수와 팀을 이뤄 완벽한 호흡으로 첫 번째 레이스와 두 번째 레이스 모두에서 1위를 차지, 2관왕을 달성했다.

 

한편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아시아 시리즈 5라운드는 9 23일과 24일 상하이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